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름철은 조금만 움직여도 땀이 많이 나기 때문에 평소 건강한 사람도 체력이 저하되기 쉬우며 만성피로를 느낄 수 있다.

 

더위를 이겨내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약초인 복분자, 오미자, 홍화 등에 대해 농촌진흥청을 통해 알아보자.

 

복분자

 

1. 복분자

 

복분자는 복분자 딸기의 열매이다.

 

이미 알려져 있듯이 복분자는 남성의 정력을 보강해주는 약초로 인기가 있다.

 

여름철에 먹으면 기력이 보충되고 피로 회복에도 탁월하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피부 미용에도 효과가 있고 더위에 지친 피부를 보호한다고 알려져 있어 여성들도 많이 찾는다.

 

복분자 열매는 여름철 수확하며 열매를 생으로 먹거나 복분자 원액이나 농축액을 구입해 기호에 따라 물에 희석해 음료로 먹으면 좋다.

 

 

여름철 보양 약초

 

2. 오미자

 

오미자는 단맛, 신맛, 쓴맛, 짠맛, 매운맛의 5가지 맛이 나서 오미자(五味子)라고 불리는데 심장을 강하게 하고 혈압을 내리며 면역력을 높여 주어 강장제로 많이 쓰인다.

 

오미자는 차로 달여 마시거나 물에 우려먹기도 하고 말린 열매를 갈아서 가루 형태로 물에 타서 먹기도 한다.

 

 

여름철 보양 약초

 

3. 홍화

 

홍화는 잇꽃으로도 불리며 꽃에서 붉은빛 염료를 얻는다 하여 홍화(紅花)라고 한다.

 

뼈를 튼튼하게 하는 칼슘 성분이 많아서 관절염 치료에 주로 쓰인다.

 

습하고 무더운 여름철에는 관절염 환자들의 경우 통증이 더욱 심해진다.

 

한의학적으로는 장마철의 습기가 바람의 차가운 기운을 만나 관절의 염증을 악화시킨다고 본다.

 

홍화의 씨는 골절 부위에 재생을 도우며 염증을 완화하여 관절염 치료에 도움을 준다. 홍화씨를 볶아서 물에 끓여 마시면 관절염과 골근 강화에 좋은 건강차가 된다.

 

출처 - 하이닥 건강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여름 보양식은 삼계탕 뿐? 복분자, 오미자, 홍화씨 효능 관리자 2017.07.13 4
185 [여름 제철 음식] 옥수수 효능과 맛있게 삶는 법 관리자 2017.07.12 13
184 속 쓰리고 명치 아픈 ‘위염’ 물리치는 생활요법 관리자 2017.07.11 10
183 나에게만 들리는 소리 이명 치료 방법 관리자 2017.07.10 14
182 고혈압, 커피는 꼭 끊어야 할까요? 관리자 2017.07.07 13
181 한여름에도 압박스타킹을 착용해야 하는 이유는? 관리자 2017.07.06 17
180 입냄새 왜 날까? 입냄새 자가진단과 없애는 법 관리자 2017.07.05 9
179 장마철에 더 위험한 고혈압, 이유는? 관리자 2017.07.04 6
178 온열질환 급증하는 7월, 일사병과 열사병의 차이는 관리자 2017.07.03 6
177 항문에서 피가 나고 가렵다? 치질 치료법과 자가진단법 관리자 2017.06.30 7
176 고혈압 수치에 따른 단계별 치료법 관리자 2017.06.28 10
175 한국인의 사망원인 7위, 만성하기도질환이란? 관리자 2017.06.27 10
174 꿉꿉한 장마철, 꼼꼼한 당뇨관리 필수 관리자 2017.06.26 11
173 더울수록 더 위험한 ‘여름 저혈압’ 예방법 10 관리자 2017.06.22 11
172 [2017.06.20] '착한진료' 모토 비급여 검사,수술 최소화 - 국제신문 칼럼 file 관리자 2017.06.21 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

부산광역시 서구 보수대로 9 (충무동1가) 바른병원
전화(TEL) : 051-247-0119 | 팩스(FAX) : 051-247-0118
이메일(E-MAIL) : ha8585@hanmail.net

오늘:
57
어제:
238
전체:
68,075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